2014년 07월 25일 금요일 
 

<공고> 현재 부분 리뉴얼 중입니다. 접속이 원활하지 못할 수 있으니 양해 부탁드립니다.

l l 기사제보 l 시작페이지로

모바일 웹사이트 바로가기 http://www.wooribulgyo.com/m

 

뉴스홈 > 오피니언 > 사설
확대 l 축소 l 기사목록 l 프린트 l 메일보내기 l 스크랩하기

이전기사 : 통도사 방장 추천 원산스님 "대중뜻 겸허하고 열린마음으로 받아들여"

다음기사 : 통도사 주지 정우스님 "대단히 부끄럽고 미안하다"


최신기사
세월호 유가족을 위한